노후는여생(餘生)이 아니다.


노후는 다 끝난 인생을 덤으로 살아가는 여생이 아니다 새롭게 개척할 미래도 있고 즐거움과 보람도 찾아야 한다 일하고 애썼으니 이제 그만 편안히 죽음을 기다리세요 그것이 여생의 의미이라면 당신의 인생은 그 해석에 만족해서는 안 된다 노인에 대한 사회의 인식도 변하고 있다 이전까지의 노인의 역할은 인생의 한 주기에서 성장, 교육, 경제 활동을 끝내고 편안히 쉬는 세대로 보았다 세대이다. 그러나 흔들의자에 앉아 햇및 쬐며 소일 하는 모습은 더 이상 이 시대의 노인상이 아니다. 노인은 또 다른 새로운 삶의 시작이다. 새롭게 시작할 준비가 안 돼 있다고 한탄만 하지 마라. 있는 대로 현실에서 시작해야 한다.모든 것을 다 준비 해 가지고 태어나는 인생은 없기 때문이다 첫째는 시작하려는 용기가 필요하다. 과거에 연연하고 체면에 얽매이고 하는 걸림돌들을 용기있게 넘어서야 한다. 용기와 각오가 되어있다면 두 번째는 눈 높이를 한 단계 낮추어야 한다. 남에게 보여서 자랑스럽고 또 실속있는 그런 일을 찾는 것은 대부분 시간 낭비일 경우가 많다. 자기가 원하는 모든 것을 다 얻으려 자기가 좋아하는 일만 하려는 그런 욕심은 이제 노인이면 버렸을 나이이다 그것은 노인이 되면서 아주 어렵게 얻은 값진 노인의 지혜 중 하나이다. 버릴 수 있는 용기이다 셋째는 없는 것에 너무 집착하지 마라 없는 것은 없는 것으로 잊고 초월하라 '돈도 없고 시간도 없고......' 하면서 없는 것을 한탄 해 봤자 초라해 질 뿐이다 당신이 가지고 있는 것은 무엇인가를 발견하라 몸이건강하다면 당신은 아주 많은 것을 가지고 있음을 알아야 한다 마음만 먹으면 무슨 일이든 즐겁게 할 수 있으니까 이것을 모르고 이미 노인이 되었다면 당신은 철없이 늙은 거다. 나이가 몇 살이든 자진해서 은퇴를 했건 세월에 밀려 여기까지 왔건 지금 당신이 노인이라면 이제부터의 삶은 나머지 인생을 그럭저럭 살아가는 여생(餘生)이어서는 안 된다. 70을 살고 혹은 80을 살아서 세상물정 다 섭렵했다고 자부할지라도 세상은 아직도 새롭고 흥미진진한 것이 많으며 이 사회는 당신을 필요로 하는 곳도 많다. 노인! 노인이란 말 너무 절망적으로 생각지 마라. 청소년시절엔 공부해야 하지 또 젊어서는 가족 먹여 살려야지 언제 나 하고싶은 대로 하며 살 수 있었든 시절이 있었는가.

이제 노인이라면 모든 짐 벗었을 테고, 얼마나 홀가분하고 부담 없는, 해방된 인생인가를 발견한 다면 제2의 인생은 한결 즐거울 수 있다. 노년은 여생이 아니라 새로운 인생인 것이다. 그렇게 살아가야 한다. 노인! 그거 아주 괜찮은 거다 . 당신만의 인생을 위하여 이제 새롭게 살아 갈 수 있는 기회이니까. 이렇게 생각을 정리하고 노년을 산다면 한결 마음 편하지 않을까

조회수 8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 부산 광안리 소재 성베네딕토 수녀원에서 오랫 동안 투병생활하고 계시는 이해인 수녀님께서 칠순 기념으로 수녀원 입회 50주년 맞으면서 시. 산문, 일기를 엮은 "필 때도 질 때도 동백 꽃 처럼" (마음의 산책 )이란 책을 출간 했답니다. 평생을 수녀로서의 삶을 베품으로 살아오신 수녀님의 다음 글을 올립니다. 🙇 - 기쁨, 아름다움, 베품의 정의 -

새해 새날에 ㅡ 안부전합니다 우리 말에 "덕분에"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 말속엔 사랑과 배려, 그리고 감사가 들어 있다고 합니다.. 저를 아는 모든분들 덕분에... 오늘도 내일도 당신 덕분에 항상 감사하며 은혜롭게 살고 있습니다.. 모두다 항상 고맙고 감사합니다. 올해도 당신 "덕분에" 열심히 외치며 삽시다.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