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안전한 길은 없다

🌱



인생길을 걸어보면

늘 안전한 길은 없습니다

누구에게나 자기만의 생각. 

자기만의 길이 있습니다.

그 길을 가기 위해서는 

몇 가지 중요한 규칙이

필요합니다.


첫째, 절대고독의 징검다리를 잘 건너라.


둘째, 길이 안 보이면 기다려라.


셋째, 기다림을 즐겨라.


그리고 마지막으로 한 가지 더,

가슴 깊이

새겨야 할 것이 있습니다.

늘 안전한 길은 없다고.


꽃길도 있고

비단길도 있습니다.

돌밭길, 가시밭길도 있습니다.

자기가 선택한 길도 있고,

운명처럼 숙명처럼

주어지는 길도 있습니다.


그 어떤 길을 가든지 늘

안전한 길은 없습니다.

도처에 덫이 있고

곳곳이 장애물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매일매일 걸어가야 합니다.


'나의 길'을 가야 합니다.

조회 4회

Copyright ⓒ The Korea Healthy Aging Society. All rights reserved.

본사옥 : (04623) 서울시 중구 서애로5길9 퍼스트빌 201호 

사무국 : (06626)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49 (우남빌딩) 강남역5번출구 수협건물 11층

홍보국 : (04793) 서울시 성동구 성수일로10길 32 창미빌딩 502호

법인명 : 한국 헬시에이징 학회  |  사업자등록번호 : 142-82-69221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송영용

입금계좌 : 649737-01-001902 국민은행 (예금주 : 한국헬시에이징학회)

  • 페이스북
  • 네이버밴드
  • 유튜브 사회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