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톤이 말하는 5대 행복


첫째 !

먹고 입고 살고 싶은 수준에서 

조금 부족한 듯한 재산.


둘째 !

모든 사람이 칭찬하기에 

약간 부족한 용모.


셋째 !

자신이 자만하고 있는 것에서 

사람들이 절반 정도 밖에 

알아주지 않는 명예.


넷째 !

겨루어서 한 사람에게 이기고 

두 사람에게 질 정도의 체력.


다섯째 !

연설을 듣고서 청중의 절반은 

손뼉을 치지 않는 말솜씨.


그가 생각하는 행복의 조건들은 완벽하고 만족할 만한 것들이 아니다. 

조금은 부족하고 모자란 상태이다.


재산이든, 외모든, 명예든 모자람이 없는 완벽한 상태에 있으면 바로 그것 때문에 근심과 불안과 긴장과 불행이 교차하는 생활을 하게 될 것이다.


적당히 모자란 가운데 그 부족한 부분을 채우기 위해 노력하는 나날의 삶속에 행복이 있다고 

플라톤은 생각했다.


과유 불급

완벽한 것에 스트레스 받지말고 약간의 모자란듯 오늘을 사는것도 행복하답니다.

조회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